토론게임(대립토론)으로 인재를 키우는 박보영 토론학교 PY's Debating School를 마치고 학생들의 반응을 정리하였다.

 

*기간 201985-816일 오전 10시부터 12(9일 총18시간)

*장소 어린이 전용도서관 광양희망도서관

*참가학생 초등학교 5-6학년 18

*지도 박보영(교육학박사, 박보영토론학교 교장, 대립토론교육전문가)

 

<질문내용>

1.어떻게 하여 박보영 토론학교에 참여하게 되었나요?

1)부모님이 권해서(98%)

2)도서관 홈페이지를 보고(2%)

3) 담임선생님의 안내로

*거의 모든 학생들이 부모님의 의견에 따라 참여하고 있다

 

2.박보영 토론학교에 참여 해 보니 어떠했나요?

1)재미있었다. (100%)

2)힘들었다.

*참여한 학생들이 재미있다는 반응이다. 다른 곳에서의 교육반응도 모두 재미있다는 것이 토론게임(대립토론)의 특징이다

 

*만일 재미있었다면 어떤 점이 재미있었나요?

-모두 다 재미있다.

-토론을 하면서 머리를 쓰는 것.

-조사하는 것.

-이기면 뿌듯하다.

-근거자료 찾는 것.

-대립토론하기.

-대립토론을 더 알아가며 배우는 과정에서 흥미를 더해간다.

 

*만일 힘들었다면 어떤 점이 힘들었나요?

-10시에 시작하는 것

-근거자료를 찾고 발표자료를 만드는 것

 

3.박보영 토론학교에 또 참여 해 보고 싶은가요?

1)(62.5%)

2)아니요(0%)

3)반반이요 (37.5%)

 

4. 만일 다른 친구에게 대립토론을 소개 한다면 무엇이라고 말할까요?

-새로운 토론게임을 배우고 싶지 않니?

-말로 하는 게임이 대립토론이지

-축구게임이 토론이야

-축구게임과 같은 말로 하는 게임이 바로 대립토론이래!

-나랑 축구하러 갈래?

 

5.다른 친구에게 대립토론을 꼭 해보라고 권하고 싶은가요?

1) (98%)

2)아니요 (2%)

*모든 학생들이 다른 친구들에게 권하고 싶다고 했지만 힘들어하는 몇몇 학생 들은 권하고 싶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다고 판단한다.

 

6.박보영 토론학교에서 대립토론을 공부하고 나서 나의 생각을 써 보세요.

*학생A. 학교에서 배우는 일반 토론과는 달라서 신기하고 새로웠다.(사실 이 토론이 더 재미있었다).그리고 일반토론과 다른 점은 심판이 있어서 점수로 승패를 판정하고 심판을 제외하고 남은 사람들이 모두 발표를 해야 한다는 것이다.

나처럼 일반 토론에서 발표를 않하는 학생들은 이번기회에 조금 더 발표실력이 늘 수 있어서 좋았다. 박보영 선생님이 해주신 말에서 큰 교훈을 얻었다.

두뇌음식에는 무엇이 중요하다는 것도 알았다. 집중력을 키우게 될 수 있을 것 같았다.

*학생B. 토론게임(대립토론)을 배운 것이 좋았다. 예를 들면 토론을 승리로 이끄는방법: 발표, 경청, , , , ! , , , , .(11가지)등이다. 또 배우는 것이 많아서 좋았다. 대립토론이 재미있다.

*학생C. 이 토론학교를 하고 난 뒤 뭔가 자신이 근거자료를 찾아 발표한 후 토론에서 이기면 뿌듯함이 느껴져서 재미있었다. 자신감이 더 붙은 것 같다. 한마디로 대립토론은 재미있다.

*학생D. 근거자료를 찾을 때 지식IN은 중요하지 않다는 것을 알았다. 아침에 안 했으면 좋겠다.

*학생E. 힘들지만 재미있었다. 좀 빨리하는 것 같다.

*학생F.많은 것을 알게 되었다. 예를 들어 오바마에 대하여, 대립토론을 하는 방법,심문하는 방법, 조사하는 방법 등을 배웠다. 하지만 아침에 일어나기 힘들었다. 나도 사회를 해 보고 싶었다. 배우는 건 재미없는데 토론하는 것은 아주 재미있었다. 다 이기고 딱 한 번 졌다. 참 좋았다.

*학생G.집중력이 길러진 것 같다.

*학생H.재미있었다. 조금 쉬엄쉬엄 했으면 좋겠다. 그리고 토론은 재미있었지만 조사시간이 촉박해 조사 과정이나 조사활동이 힘들었다.

*학생I.(박보영 토론학교 블로그에 올린 학생의 글 소개)

안녕하세요?

저는 이번에 희망도서관에서 하는 대립토론을 하게 된 광양 칠성초등학교6학년 김하진 입니다.

저는 엄마의 추천으로 다니게 되었습니다.

그러다 흥미와 관심을 가지고 열심히 하는 학생이 되어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저는 우수토론자로 뽑혀 상장을 받게 되었습니다.

그 이후로 더 대립토론에 관심을 가지고 더 열심히 참석하여 더 발전해 나갈수 있었습니다.

저도 처음에는 "토론" 이라는 것이 무엇인지 잘 모르고 어른들이 싸우는 법이라고 생각 될 때가 많았습니다.

하지만 친구, 동생들과 토론을 배우면서 토론에 대해 하나하나 더 더 알아가고 서로 토론을 하면서 진짜 대립토론이 무엇인지 참여하는 태도는 어떠해야 한지 발표자세, 듣는 자세, 토론기법 등 여러 가지를 배워가며 토론에 대해 바른태도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이제 금요일 하루 남았지만 더욱 열심히 하여 마지막까지 즐겁게 마무리하고

싶습니다.

이런 기회를 마련해 주시고 토론에 대해 더 알아갈 수 있도록 해 주신 박보영 선생님께 감사합니다.

"선생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기회가 된다면 선생님께 더 배우고 싶습니다.

 

<<박보영 토론학교를 운영하고 지도한 사람으로서 느낀 점>>

처음 시작 할 때는 무엇을 배우는지 모르고 부모의 권유로만 참여한 학생들이 대부분이다. 대립토론은 무엇이고, 어떻게 하는 것이고, 이것이 우리학생들에게 왜 필요한지를 배우면서 토론게임(대립토론)을 조금씩 알게 되었다.

안건을 정하고, 팀을 만들고 찬반을 토스로 결정하여 대립토론을 직접하면서 더욱 긴장하는 학생들의 모습을 본다.

근거자료를 찾아서 주장하는 글을 만드는 것을 처음에는 못하다가 점차 횟 수를 더해 감에 따라 어려움을 극복하며 흥미를 갖고 열심히 임하는 모습을 본다.

짧다면 짧은 기간이지만 열심히 참여한 학생들은 변화되었음을 자신들이 말하고 있다.

지도하면서 참여 했던 학생들의 변화 모습을 정리하여 본다.

보람을 느끼게 된다.

-말하기를 할 때 아이콘택트 하는 자세를 중시하게 된다.

-조사활동은 토론에서 승리로 이끌게 하면서 자기 주도적 학습으로 이끄는 최선의 방법임을 알게 만들었다.

-경청하는 자세를 갖게 된다.

-대립토론(Debating)은 비평적인 사고력을 키워 주고 있었다.

-지적 호기심에 불씨를 지펴 교과활동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으로 확신한다.

-친구들과 힘을 모아 함께 문제를 해결하는 맛을 보게 되었다.

-더 나아가서는 한 사건이나 사안을 여러 가지 측면에서 검토하게 되었다.

-상대방의 입장을 고려하게 된다.

-대부분의 학생들이 나도 할 수 있다(I Can Do It).’는 자신감을 갖게 된 것이 무엇보다도 큰 성과로 꼽을 수 있었다.

박보영토론학교를 마치고
박보영토론학교에서 대립토론하는 학생들

Posted by 토론은 게임이다. 바로 대립토론! 笑山 박보영

댓글을 달아 주세요

토론게임(대립토론)교육을 통해서 인재를 키우는 《박보영 토론학교PY's Debating school》를 운영하느라 외부 특강을 못했습니다. 연락 주신분들에게 미안합니다.

사학연금 연금 수급자 약 100명 을 대상으로 <은퇴 후 아름다운 삶을 위한 '151030' 전략>이라는 내용을 가지고

9월 27일에 여의도에 위치한 한국 교직원 공제회 그랜드홀에서 강연회를 갖는 것을 시작으로 강연요청에 적극 임하겠습니다.

그동안 28년동안 토론게임(대립토론)교육을 전파하기에 주력하였는데

지난달  <은퇴 후 아름다운 삶을 위한 '151030' 전략>이라는 책을 출판하자 주위에서 은퇴 후 삶에 대하여 이야기를 해달라는 문의가 있었지만 박보영토론학교 관계로 선뜻 답을 드리지 못했습니다

이제 저를 필요로하는 곳에 달려가서 이야기를 나누겠습니다.

연락주시면 마다않고 달려가겠습니다
강연내용은 아래표로 요약합니다

             <은퇴 후 아름다운 삶을 위한 '151030' 전략>에 대한

강연내용의 요약표

 

 

Posted by 토론은 게임이다. 바로 대립토론! 笑山 박보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