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정 교육과정에 대립토론단원이 설정된 확실한 이유가 있다.

"토론해요"단원이 들어있다. 

25년동안 "토론의 달인 세상을 이끈다는 신념을 가지고 대립토론 Debating을 연구하며 책을 펴내고(대립토론시리즈 3권) 직접 학생들에게 대립토론 수업도 하였다. 교육연수원 교육청 학교 심지어 일반 기업체에 까지 여러곳에 강연을 하면서 대립토론의 활성화를 강조해 왔다.

네이비게이션과 같은 교육 인스턴트적인교육 요리책과도 같은 교육이라고 우리교육을 지적하는 사람드도 많있다.

이러한 우리의 제도권교육을 바로 잡는 길 살리는 길은 바로 대립토론이다.

창의적이고 비평적이며 융합적인 능력을 키우는 최상의 방법이 대립토론교육이라고 전문가들은 말하고 있디.

그러기에 개정교육과정에 대립토론 단원을 설정하게 되었다.

초창기에는 누구도 들은 척을 하지 않는다거나 코방귀도 끼지 않았다

그러나 탈무드에 나오는 '나무심는 노인과 나그네'의 이야기 처럼 기다리며 그러나 즐기차게 대립토론을 펼쳐 왔다.

천만 다행이라고나 할까

이제는 학교에서 반드시 지도 해야 하는 단원으로 설정되었다.

그런데 왜?

아니 어찌하여 이단원을 제대로 지도 못하고 문제풀이식으로 답을 써 넣는것으로 그친다거나

지도교사가 설명하는 식으로 지도하고 있으니 한심스럽지 않은가?

부가한다면  

대립토론을 통해서 어떤 능력들이 길러지는가?

1) 여러 각도로 사물을 보는 능력

2) 반대 입장에서 상대방을 탐지하는 능력

3) 논리적 사고력

4) 자료 수집 분석 능력

5) 설득력

6) 감정 조절 능력

7) 할 수 있다는 자신감

8) 협동심

9) 말하는 바른 자세

10) 리더십

11) 순간적인 분석적 답변을 할 수 있는 능력

12) 표정을 관리하는 능력

13) 남을 이해하고 배려하는 마음

14) 집중하여 듣기(Listening)

15) 근거 있는 자료를 근간으로 해서 말하기(Speaking)

16) 논리적 사고에 필요한 지식 습득을 위해 많이 읽기 (Reading)

17) 논리적으로 쓰기(Writing)

이를 종합해서 볼 때

궁극적으로 문제에 당면 했을 때 이를 해결하기 위하여 설계를 하고 적극적으로 활동하여 자기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는 능력 즉 자기 주도적 학습력이라고 본다면 대립토론으로 키워지는 능력 즉 위에 제시한 17가지의 능력이 바로 미래사회의 리더들이 갖추어야 할 능력이라고 본다.

많은 능력을 키울 수 있다고 예를 들다보면 오히려 희석될 우려를 낳게 된다. 다만 학교 교육에서 소홀히 되는 학생들의 능력들을 대립토론으로 키워줄 수 있다. 바로 외우고 시키는 대로하는 교육을 통해서 키울 수 없는 능력들 즉 제도권 교육에서 놓지는 능력을 대립토론으로 키울 수 있다.

그래서 개정교육과정에 단원으로 설정된 것이다

 

다시한번 대립토론을 정리하면

축구, 핸드볼, 농구등과 같은 운동경기는 정해진 규칙에 따라 경기한다.

그리고 한 경기가 끝나면 득점한 점수에 따라 승패 즉 이기고 지는 팀이 결정된다.

대립토론도 이런 운동경기와 같다고 할 수 있다. 다만 대립 토론은 말로서 정해진 규칙에 따라 토론을 하고 토론이 끝나면 얻은 점수에 따라 승패가 결정된다.

즉 대립토론(Debating)은 축구, 핸드볼, 농구 등의 운동경기와 같이 말로 하는 게임(경기)이라고 할 수 있다.

즉 대립 토론은 반드시 2팀 즉 찬성 반대 팀으로 나누어 일정한 규칙에 따라 진행된다. 토론이 끝나면 심판원들이 채점한 점수에 따라 승패가 결정된다.

더 간단하게 요약 정리하면

1) 하나의 안건(토론의 주제)을 가지고,

2) 대항하는 두 팀으로 나누어,

3) 일정한 규칙(인원수, 시간, 진행방법, 심사방법 등)에 따라 토론하고,

4) 심문과정을 거치며

5) 토론이 끝나면 승패를 결정하게 되는 말로 하는 게임이다.

 

그러면 어떻게 해결 할 수 있을까?

대립토론을 지도 할 수 있을까?

다음 3단계를 밟으면서 누구나 쉽게 대립토론을 지도 할 수 있다

1.대립토론 안내

대립토론의 필요성. 대립토론 형태. 대립토론의 기법을 안내한다.

2.대립토론동영상보기

대립토론을 하는 동영상을 구해서 함께 시청한다

3.대립토론해보기

안건을 정하고 팀과 역할을 정해서 대립토론을 한다

추가로

대립토론의 횟수를 늘려가면 학생들은 흥미를 갖고 적극 참여하게 된다

그리고 안건만들기, 자료찾는방법, 말하기 듣기방법, 발표안 만드는 방법등을 지도하면서 대립토론을 계속하는 것이다

지도하는 사람이 주의 해야 할 것은

느긋하게 기다려야한다

대립토론 중간중간에 개입해서는 안된다

열린마음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

"야 그것을 토론이라고 해?"이 말은 절대 해서는 안된다.

좀더 구체적인 자료가 필요하면

박보영의 블로그 http://debating.tistory.com에서 퍼다가 활용하기 바란다

 

요즈음은

 ‘21세기 인재를 대립토론으로 키운다.’는 목적으로 시교육청이나 지자체와 협약(MOU)을 맺고 프로젝트를  운영하기도 한다.

이 프로젝트는 6개의 운영 프로그램으로 조직구성 되어 있다.

1. 대립토론 교실 순회강사 지원

2. 찾아가는 대립토론 교사 학부모 연수 지원

3. 토요대립토론 교실 운영

4. 고학생 토론대회

5. 대립토론 직무연수 운영

6.영재원 인문영재반 대립토론교육

 

대립토론을 우리 땅에 심는일에 함께 해 주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

 

 

 

 

Posted by 토론은 게임이다. 바로 대립토론! 笑山 박보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