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 전 읽으면 딱 좋은 <은퇴 후 아름다운 삶을 위한 151030 전략>

박보영 작가를 두어 차례 만나 인사를 나눈 적이 있는데, 거의 말씀이 없는 편이어서 그저 점잖은 교육자 출신 정도만 기억하고 있었다. 그러다가 얼마 전 <은퇴 후 아름다운 삶을 위한 151030 전략>이라는 저서를 받았다. 오가며 지하철 등에서 읽다가 오늘 새벽에 마저 읽었다.

먼저 박보영 저자에 대한 좀 두서가 없는 소감이다 ...
첫 번째 ‘아직도 내가 사람 보는 눈이 낮다’는 것이다. 박보영 작가는 점잖은 정도를 넘어 내공이 깊은 분이라는 것을 이제야 알았다. 여러분도 이 책을 보면 잘 아실 것이다. ㅎㅎ
두 번째로 저자 박교장(퇴임)님은 참교육자의 산 본보기이다. 이 세상은 누구나 본인만이 정의롭고 잘났다고 외쳐대니 잘난 사람만으로 가득한 듯하다. 그러나 현실은 그렇지 못하다. 겉과 속이 다르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 분은 어느 제자의 글 한 편(p231)만 읽어 봐도 참교육자로서의 면모를 볼 수 있다. 가히 또 한 분의 한국판 페스탈로치다.
세 번째 이 분은 모험심이 큰 한편 섬세함이 뒷받침한다. 이 땅의 새로운 교육 영역인 대립토론을 비롯한 교육 분야에서 부단한 정진은 물론이고 사회 활동 및 사생활에 까지, 때론 무모할 정도의 모험심이 가득한 반면 이를 뒷받침하는 섬세함을 읽을 수 있다.
네 번째 사랑을 뿌리는 진실한 신앙인이자 실천가이다. 많은 사람들이 신앙과 그럴듯한 이론으로 둘러대며 길가의 꽃을 자신의 집으로 옮겨댄다. 그러나 저자는 만인을 위하여 들판에 행복의 씨앗을 뿌리는 집배원이자 전도사이다.
다섯 번째 장가를 아주 잘 가셨다. 이렇게 내공이 깊은 박보영 박사를 뒤에서 재삼 단속(?)하시는 부인(p239)은 완벽한 독재자이거나 아니면 내공이 최고수임에 틀림없다. 재삼 장가 잘 가신 것을 축하드린다.
그 다음 소감도 끝이 없으니 여러분께서 채워 주시라. ㅎㅎ

그런데 여태 책 내용은 언급 않나?
1:5:10:30 전략이란, '한 가지 일에 몰두하여 5년 이상 준비하고 10년은 가야하며, 이를 위해 관련 서적을 30권 읽어라.'는 것인데...
내가 너무 주제넘어 스포일러가 되지 않았는지? ㅎㅎ

오늘 교보문고에 들러 바로드림 서비스를 받아 친구에게 전하며 인생사를 나누다.

모바일 아티스트 정병길화백이 "은퇴후 아름다운 삶을 위한 151030전략"읽고 있어요

 

 

 

 

 

Posted by 토론은 게임이다. 바로 대립토론! 笑山 박보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