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더(Reader)가 리더(Leader)’ 임을 증명한 오바마 이야기

검은 케네디’‘2의 링컨’‘다시 태어난 마티 루터 킹등 온갖 찬사를 들으며 세계무대에 혜성처럼 등장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당선자. 그의 리더십의 핵심을 짚어보면 우리 아이들 리더십 교육에 대해 몇 가지 시사점을 얻을 수 있다.

리더에게는 올바른 가치관(value)과 다양한 능력(ability)이 필요하다. 만약 능력은 뛰어난데 가치관이 잘못 정립돼 있으면 희대의 사기꾼이나 히틀러 같은 독재자가 될 수 있다. 반대로 가치관은 반듯한데 능력이 없으면 아무도 그를 따르거나 그와 함께 일하려 하지 않을 것이다. 그래서 리더는 전문성을 바탕으로 좋은 영향력을 미치는 사람이다. 긍정적인 영향력을 미치기 위해 가치관과 능력이 필요하다. 오바마를 보면 가치관과 능력, 두 가지 측면에서 리더십이 잘 갖춰져 있다는 생각이 든다.

먼저 가치관은 개인에 대한 가치와 공동체에 대한 가치로 대별 되는데, 그는 개인적인 차원에서 겸손과 용기와 도전 정신을 갖추고 있다. “제가 대통령직에 가장 적합한 후보가 아니란 걸 알고 있다.”라는 대통령 후보 수락연설과 저는 이번 대선에서 승리할 것을 생각하지 못했다.”라는 대통령 당선 연설이 그의 겸손함을 보여준다. 자기 PR의 시대라며 어쭙잖은 잘난 척을 미덕으로 가르치려는 시대에 리더십의 근본(Back to the Basic)을 생각하게 하는 대목이다.

그의 연설문을 보면 약자와 소외계층에 대한 깊이 있는 애정과 배려심이 드러난다. 무엇보다 돋보이는 것은 인간에 대한 믿음과 미래에 대한 희망이다. 그가 얼마나 긍정적인 사고를 하는 사람인지는우리는 할 수 있다.(Yes, we can)"라는 말에서 알 수 있다.

스타의 탄생은 그의 준비된 발표력과 커뮤니케이션 기술의 승리였다. 말하기·글쓰기 등 커뮤니케이션 능력은 가히 이 시대를 대표할만하다. 그의 커뮤니케이션 능력은 내용 (진정성) 과 형식 (스피치 스킬) 의 완벽한 조화라고 생각된다.

 

이렇게 오바마가 리더에게 꼭 필요한 가치관과 능력을 모두 갖추게 된 데에는 오바마 스스로 인정하듯이 교육의 힘이 가장 컸다. 대통령후보 수락연설에서 그는 미셸과 제가 오늘 밤 이 자리에 설 수 있었던 것도 교육에서 기회를 얻었기 때문이다.”라고 말하며 교육의 중요성을 매우 강조했다.

그는 특히 독서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교육은 여전히 모든 기회의 토대이다. 그리고 그 토대를 떠받치는 가장 기본적인 벽돌은 역시 독서이다. 21세기 벽두에 지식이 진정한 힘이요, 읽기 능력이 기회와 성공의 문을 여는 열쇠인 세상에서 부모와 사서로서, 교육자와 시민으로서. 우리 모두는 마음을 불어넣어 꿈을 이루게 할 기회를 부여할 책임이 있다.”(2005년 미국도서관협회 기조연설)‘리더’(Reader')리더’(Leader')임은 오바마가 증명해 보이고 있다.

비유와 상징 비전 플래너(경향신문20081212)

대립토론교육을 연구하는 본인은 오바마 대통령의 연설 능력을 키워주고, 리더십을 키워준 것은 대립토론이라고 앞에서도 언급한 바 있다. 초중고 대학시절 디베이트 선수로 두각을 나타냈기 때문이다.

오바마대통령이 다녔던 대학에는 수십개의 디베이트 동아리가 있고 이동아리에서 활동하였던 것을 보면 쉽게 이해 할수 있을 것이다.

그런데 디베이트와 독서력은 불가분의 관계가 있다.

독서를 많이 한 사람은 디베이트에서 유리하고 디베이트에 열중하다보면 독서력이 크게 향상된다는 것이다.

 21세기 리더를 키우는 3대 전략 중에서 "Reading" 전략은 중요한 한 축을 형성한다. 

 

44,45대 미국 대통령. 케냐 출신의 흑인 유학생 아버지와 캔자스 출신의 백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흑백 혼혈로, 컬럼비아 대학교에서 정치학을 전공하였고 하버드 법과 대학원에서 법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하버드 법과대학원에 진학해 흑인으로서는 처음으로 하버드 로 리뷰 Havard Law Review의 책임편집자로 뽑혀 큰 화제가 되었다.

이후 인권 변호사 및 시카고 대학 법과대학원 교수로 활동했다.

대학원 수료 후, 인권 변호사로 활동하면서 시민운동에 앞장서기도 하였다.

그는

1996년 일리노이 주 상원의원으로 당선되면서 정계에 입문하였다. 2004년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기조연설을 맡아 전국적인 유명 인사가 되었으며, 여세를 몰아 그해 유일한 흑인 연방 상원의원으로 당선되어 두각을 나타내게 된다. 천재적인 연설 능력으로 대중의 인기를 얻어 2008년 민주당 대통령 후보로 출마, 공화당 대통령 후보인 존 매케인을 압도적인 표 차이로 누르고 미국 역사상 최초의 흑인 대통령이 되었다.

*하버드 대학교 졸업

*2003. 일리노이주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의장

*2004. 미국 일리노이주 민주당 연방상원의원

*2008. 44대 미국 대통령 당선

*2008 50회 그래미시상식 최고의낭독앨범상

 

연설 대통령으로 유명하다.

천재적인 연설 능력도 있지만 학창시절 대립토론으로 길러진 연설 및 대화기법에 기초하였다고 본다.

 

 

 

 

Posted by 토론은 게임이다. 바로 대립토론! 笑山 박보영

댓글을 달아 주세요